고령자친화기업 올해 44곳 추가 선정..2025년까지 만60세이상 2200명 채용 계획

조혁진 승인 2020.06.16 10:54 의견 0
2020년 고령자친화기업 공모 선정 기업 목록 (자료=보건복지부)

#. “연매출 100억 기업의 성공비결은 꾸준히 자리를 지켜온 고령자들이십니다” 

농업회사법인 정스팜(주)는 단무지, 쌈무, 우엉, 절임 반찬 등 다양한 절임 식품을 생산·판매하는 기업이다.대기업 OEM 납품 및 해외수출 등 지속적인 사업 확장을 통해 2019년도 100억 원 매출을 달성했다. 정스팜이 성공할 수 있었던 성공 요인 중 하나는 꾸준하게 자리를 지켜준 고령근로자에게 있었다. 고령자들은 숙련된 노하우와 경력 등을 바탕으로 바른 먹거리 생산을 위해 식자재 가공, 이물질 검수, 제품 포장을 담당하고 있다. 월평균 급여는 약 250만 원이다. 정스팜(주)는 직원들의 따뜻한 사랑과 노력에 보답하기 위해 고령자친화기업으로서 우수 일자리를 확대할 예정이다. 어르신들이 즐거워하는 모두가 다니고 싶은 회사가 되기 위해 더욱 더 노력할 예정이다.

 

보건복지부는 민간 영역에서 어르신 일자리 창출을 촉진하기 위한 2020년 고령자친화기업 44개소를 새로 선정했다고 12일 밝혔다.

고령자친화기업은 만 60세 이상의 고령자가 경쟁력을 가질 수 있는 직종에서 다수의 고령자 고용을 목표로 하는 기업이다. 기업의 설립 및 운영을 위한 상담 서비스 제공과 유형에 따라 1억 원에서 최대 3억 원의 사업비를 지원받는다.

2020년 고령자친화기업 공모 결과 전국에서 총 102개 기업이 지원했다. 심의 및 평가(1차 서면 및 현장심사, 2차 제안서 발표 심사)를 통해 최종적으로 44개 기업이 새로 선정됐다.

새로 선정된 기업은 만 60세 이상 고령자를 5년간 의무적으로 고용해야 한다. 고용목표 인원은 선정 유형에 따라 차등 적용된다.

2021년도에 400여 명의 신규 고용을 시작으로 2025년도까지 총 2200여 명의 고령근로자를 고용할 계획이다.

올해에는 고령자가 상대적으로 경쟁력을 가지는 식품제조업 관련 기업이 다수 선정됐다. 베이비 부머 세대 은퇴자들의 다양한 경력을 활용한 기업(IT 분야 등)도 다수 포함됐다.

자세한 내용은 보건복지부 누리집, 한국노인인력개발원 누리집 또는 담당 부서(취업지원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보건복지부 박기준 노인지원과장은 ”어르신들이 안전하고 일하기 좋은 환경에서 근로할 수 있도록 새로 선정된 고령자친화기업의 발전을 위해 적극 지원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저작권자 ⓒ TP스토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